설립취지

설립취지 오륜교회 담임목사 김은호 이미지

오륜교회는 하나님의 은혜로 세워지게 되었고 성도들의 기도로 많은 축복을 받게 된 교회입니다. 저에게 지금까지 이렇게 목회를 하게 하신 것도 성령의 인도하심이 있었기 때문이고요. 꿈미학교 또한 하나님이 세우시는 학교라고 보면 되겠습니다. 오륜교회가 이곳에 새 성전을 짓고 입당예배를 드리며 선포한 비전은 ‘비전 2020/5대 비전’으로, 이 5대 비전 중 다섯 번째 비전이 ‘다음 세대를 준 비하는 교회’입니다. 우리 교회는 위기에 놓인 다음 세대를 품고 기도하던 중에 꿈이 있는 미래 재단 을 설립하고 주일학교 부흥을 위해 ‘원포인트 통합교육’이라는 체계를 만들어 이 땅에 이천여 이상의 교회를 섬기고 있습니다. 이는 가정과 교회가 연합하여 다음 세대를 함께 세워가는 운동이기도 합니다.

그런데 다음 세대 세우기는 가정과 교회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는 것이 복음 선진국의 사례에서 밝혀졌고 많은 학자들과 관련 기관들의 연구 결과이기도 합니다. 최초로 마을이 생기면 교회가 세워지고 이어서 학교가 세워졌던 옛 모습에서 알 수 있듯이 다음 세대를 키우는 데에는 가정과 교회와 학교가 연합해야 하고 그 중심에는 하나님이 계셔야 하는데, 학문과 학교가 세속화되면서 급격하게 다음 세대가 무너지는 역사를 선진국이 밟아 왔고 우리나라도 이를 따라가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러한 선진국에서도 기독교 학교를 다닌 다음 세대는 무너지지 않고 그루터기 역할을 잘 감당하고 있기 때문에 오륜교회도 이러한 시대적 상황에서 가정과 교회와 학교가 삼위일체적으로 연합할 수 있게 함으로써 다음 세대 세우기 사명을 좀 더 잘 감당하기 위해서 꿈미학교를 세우게 되었습니다. 기존의 영훈학원은 미션스쿨로서 공교육 안에서 학원선교에 좀 더 역점을 둔다면 꿈미학교는 기독교 가정의 자녀를 대상으로 좀 더 미래지향적인 기독교 교육을 통하여 이 땅을 샬롬의 세상으로 회복하는 하나님의 용사, 즉 꿈이 있는 미래를 열어갈 하나님의 사람을 키우는 데에 역점을 둠으로써 상호 보완적인 역할을 담당한다고 보면 되겠습니다.

꿈이 없는 미래를 살아갈 다음 세대가 너무나 안타깝습니다. 꿈미학교를 통해 우리 자녀들이 소망이 있는 미래, 꿈을 꾸는 미래, 꿈이 있는 미래를 열어갔으면 좋겠습니다. 하나님께서 오륜교회를 통해 세우신 꿈미학교가 하나님이 다스리는 세상, 샬롬이 회복된 새로운 세상을 열어가는 통로로 쓰임 받기를 기도합니다.

오륜교회 담임목사 김은호 이미지